롯데카드는 네이버와 제휴해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(PLCC)인 ‘네이버페이 플래티넘 롯데카드’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.

이 상품은 국내외 가맹점에서 결제한 금액의 0.5%를 네이버포인트로 적립해준다.

네이버페이의 결제 수단으로 이 카드를 등록한 뒤 네이버페이로 결제하면 이용금액의 3%를 네이버포인트로 월 최대 2만원까지 특별 적립해준다. 단, 전월 실적이 30만원 이상이어야 한다.
월 최대 적립한도는 특별 적립을 포함해 10만포인트다.

이 상품엔 ‘네이버페이 투자통장(삼성증권 CMA 계좌)’이 탑재돼 있어 전국의 자동화기기(ATM)에서 이 카드로 입출금할 수 있다.

연회비는 1만5천원이다. 카드 신청은 네이버 애플리케이션이나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.

명제선 롯데카드 디지털비즈니스 본부장은 “업종별 혜택은 물론 각각의 서비스를 통합해 이용할 경우 더 큰 혜택을 누릴 수 있어 네이버페이 단골 고객의 높은 만족도가 기대된다”고 말했다.


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